무현, 두 도시 이야기 2016



이제 우리가 당신을 만나러 갑니다.최선의 시간이었고, 최악의 시간이었다. 지혜의 시대였으며, 어리석음의 시대였다. 믿음의 시절이었고, 불신의 시절이었다. 빛의 계절이었고, 어둠의 계절이었다. 희망의 봄이었으며, 절망의 겨울이었다. 우리에게 모든 것이 있었고, 우리에겐 아무것도 없었다. 우리 모두 천국으로 가고 있었으며, 우리 모..



openload #1ultravid #1



본 사이트에 게재된 게시물은 인터넷 검색을 통해 타사의 동영상 서비스에 대한 링크를 제공하는 것이며 본사는 동영상을 직접 제작하거나 호스팅하지 않습니다. 모든 동영상 및 정보에 대한 권리는 해당 저작권자에게 있으며 동영상 삭제요청은 해당 동영상 사이트에 직접 문의바랍니다.